의료현안협의체 ‘필수의료‧지역의료 강화 및 의료체계 개선’ 합리적 실행방안 논의 추진

의료현안협의체 ‘필수의료‧지역의료 강화 및 의료체계 개선’ 합리적 실행방안 논의 추진

메디컬월드뉴스 2023-03-17 22:36:19 신고

3줄요약

보건복지부(장관 : 조규홍)와 대한의사협회(회장 : 이필수)가 지난 16일 15시 비즈허브 서울센터(서울 중구 소재)에서 ‘의료현안협의체’제3차 회의를 통해  ‘필수의료‧지역의료 강화 및 의료체계 개선’ 합리적 실행방안 논의를 추진하기로 했다. 


◆기피과목, 취약지역 보상강화 및 제도 개선방안 등 논의 예고 

‘필수의료‧지역의료 강화 및 의료체계 개선’을 위해 ▲기피과목, 취약지역 보상강화 및 제도 개선방안 ▲병상대책 등 의료전달체계 개선방안 ▲필수의료 인력 배치, 양성과 의대교육 정상화 및 근무환경 개선방안에 대한 다각적인 논의가 필요하다는 점에 동의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의료현안협의체에서 이에 관한 합리적인 실행방안을 논의하기로 했다.


이어 의료사고 등의 부담으로 인해 필수의료 분야 근무를 기피하는 상황에 대하여 공감대를 형성했으며, 향후 필수의료 분야의 의료사고 처리와 관련된 다각적인 개선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앞으로 필수의료 인력의 배치, 양성과 의대교육 정상화 및 근무환경 개선에 대한 논의도 시작하기로 뜻을 모았다.


◆전공의 수련과 관련된 사항…협의체 내 분과 마련 등  

근무여건 개선 등 전공의 수련과 관련된 사항은 의료현안협의체 내에 분과위원회를 두고, 대한전공의협의회와 보건복지부 의료인력정책과가 중심이 되어 세부적인 논의를 이어가기로 하였다. 


◆현지조사 및 행정처분 개선방안 정리, 제안 

대한의사협회가 의료현장에서 어려움을 호소하는 현지조사 및 행정처분에 관한 사례와 개선방안을 정리해 의료현안협의체에 제안하기로 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 정부에서는 이형훈 보건의료정책관, 차전경 보건의료정책과장, 송양수 의료인력정책과장, 임강섭 간호정책과장, 강준 의료보장혁신 과장이 참석했다. 


의협에서는 이광래 인천광역시의사회 회장, 이정근 대한의사협회 부회장, 박진규 대한의사협회 부회장, 우봉식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 소장, 강민구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이 참석했다.


이번 제3차 회의에서 보건복지부와 대한의사협회는 지난 제1차, 제2차 회의에서 논의했던 내용을 확인하고, 앞으로 논의할 안건에 대해 토의했다. 

‘의료현안협의체’제4차 회의는 3월 22일(수) 12시에 개최될 예정이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인기 상품 확인하고 계속 읽어보세요!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실시간 키워드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0000.00.00 00:00 기준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