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공시가격 현실화율 '2020년 수준' 하향 조정

부동산 공시가격 현실화율 '2020년 수준' 하향 조정

프라임경제 2023-01-25 11:52:55

© 국토교통부

[프라임경제] 정부가 지난해 11월 발표한 '공시가격 현실화 수정계획'에 맞춰 부동산 공시가격 현실화율을 2020년 수준으로 하향 조정했다. 

국토교통부가 부동산 공시법(제24조)에 의거, 중앙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 심의를 거쳐 2023년 표준지공시지가 및 표준주택가격을 공시했다. 

국토부는 이번 공시에 앞서 지난해 12월 소유자 및 관할 지자체 대상으로 공시가격(안)에 대한 열람 및 의견청취를 진행했으며, 전년대비 53.4%가 감소한 5431건의 의견이 제출됐다. 

표준지 및 표준주택 의견 제출 감소는 현실화율 조정과 함께 지자체(광역·기초) 참여와 검증기간이 확대(28일→34일)된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제출 의견은 한국부동산원, 감정평가사, 외부점검단 등 검토를 거쳐 총 391건이 반영됐으며, 반영률은 전년대비 3.4%p가 증가된 7.2%다. 

우선 표준지 56만필지에 대한 전체 공시지가는 의견청취 전·후 동일수준을 유지해 전년대비 평균 5.92%가 하락했다. 다만 토지특성과 이용 상황 등이 고려, △부산 +0.04%p △광주 +0.01%p △충북 +0.01%p △전남 +0.01%p △제주 +0.01%p △강원 -0.01%p에서는 하락폭이 변동했다.

© 국토교통부

표준주택 25만호에 대한 공시가격 역시 의견청취 전·후 변화 없이 5.95%가 하락했다. 표준주택 멸실에 따른 표본교체 및 주택특성과 이용 상황 등이 감안, △대전 +0.02%p △세종 -0.09%p △경북 -0.01%p에서는 하락폭에 변동이 있었다.

한편, 시·군·구에서는 표준부동산 공시가격 바탕으로 개별공시지가 및 개별주택가격을 오는 4월28일 결정·공시할 예정이다.

Copyright ⓒ 프라임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