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다, 정확한 대출 심사 위해 '인증서' 사용률 개선

핀다, 정확한 대출 심사 위해 '인증서' 사용률 개선

데일리안 2022-12-06 17:18:00

핀다 인증서 사용률 개선 관련 포스터. ⓒ핀다 핀다 인증서 사용률 개선 관련 포스터. ⓒ핀다

핀다는 고객의 인증서를 사용해 정확한 대출 심사 결과를 제공하는 금융사를 명시한다고 6일 밝혔다.

62개 제휴 금융사가 보내주는 대출 심사 결과값을 금융사와의 계약단계에서도 동일하게 받아볼 수 있도록, 서비스의 아주 작은 부분까지 세부적으로 정교화해 이용 고객의 신뢰를 높이겠다는 설명이다.

핀다는 62개 금융사의 대출 조건을 한 번에 불러와 고객 맞춤형 대출상품을 추천해주는 플랫폼이다. 고객이 핀다에서 개인 정보를 입력하고 여러 인증서 중 하나를 선택해 인증하면, 핀다가 건강보험공단의 소득과 재직 정보를 추려서 금융사에 고객 대신 서류를 제출해주는 구조로, 이럴 경우에 대출 심사 결과의 정확도는 더욱 높아진다. 핀다는 업계 최초로 비대면 서류제출 프로세스를 도입해 3년째 운영하고 있다.

핀다에서 대출한도 조회 시, 더 정확한 심사 결과값을 제공하는 금융사임을 알려준다. 간혹 핀다에 대출 심사 결과를 보내준 금융사가 계약 단계에서 조건을 변경하는 경우가 발생하는데, 고객이 인증한 인증서 기반의 서류를 활용하지 않기 때문이다. 이에 핀다는 고객의 인증서 정보를 활용하는 금융사에 '인증서 정보 사용 기관'이라는 태그를 표시해 정확도 높은 금융회사의 상품인 점을 명시한 것이다.

비대면 서류제출 과정인 고객의 인증서 사용률도 높였다. 인증서를 사용할 경우에 더욱 정확한 대출 심사 결과를 받아볼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하는 UX로 변경해 실제 인증서 사용률을 20% 높였다.

박홍민 핀다 공동대표는 "서류 제출 업무를 핀다 엔진이 대신하여 정확도와 속도라는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고자 했다"며 "내가 어떤 금리로, 얼마나 받을 수 있는지를 정확하게 알아야 앞으로의 현금흐름 계획을 수립할 때에 도움이 되기 때문에, 고객에게 실망감을 안겨 드리지 않기 위해 정확도는 꾸준히 높여가야 할 과제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