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상욱X조재윤, 리모델링 끝났다…"신혼집이야?" (세컨 하우스)

주상욱X조재윤, 리모델링 끝났다…"신혼집이야?" (세컨 하우스)

엑스포츠뉴스 2022-12-06 16:08:06

3줄요약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배우 주상욱과 조재윤이 꿈에 그리던 세컨 하우스에 입주한다.

오는 8일 방송되는 KBS 2TV의 예능 프로그램 ‘세컨 하우스’에서는 ‘40대 절친’ 주상욱과 조재윤이 전남 강진의 세컨 하우스 공사를 마치고 본격 전원생활을 시작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주상욱은 세컨 하우스로 향하는 차 안에서 “이제는 우리 동네 같다. 내비게이션 없이 올 정도”라며 강진에 대한 정든 마음을 드러내고, 조재윤은 “이게 뭐라고 설레냐”라면서 입주를 앞둔 들뜬 마음을 전한다.

세컨 하우스에 도착한 두 사람은 지난 시간 땀 흘리며 함께 리모델링한 빈집이 아름답게 완성된 모습에 감동과 감탄을 동시에 내비친다. 놀라운 비포-에프터에 조재윤은 “카페 느낌이다. 너무 좋다. 이게 힐링이지”라며 웃어보인다.



특히 이날은 첫 입주를 위해 조재윤이 준비한 살림 아이템이 공개된다. 주상욱은 조재윤이 골라온 단정한 침구 세트를 보면서 “신혼집이야?”라며 폭소를 터트렸다고 해 과연 어떠한 비주얼이었을지 호기심을 끌어올린다.

첫 입주인 만큼 조재윤은 명주실과 북어를 준비하며 전통 의식(?)에 나선다. 조재윤은 “‘세컨 하우스’ 대박 나게 해달라”라며 두 손을 모으고, 주상욱은 “제발 재윤형 사람 되게 해주세요”라며 특별한 이유를 밝혔다고 해 두 사람의 티키타카가 어떤 웃음을 선사할지 기대를 모은다.

그런가 하면, 조재윤은 세컨 하우스에 중고 냉장고를 옮기면서 눈물겨웠던 옛 추억을 떠올린다. 그는 “옛날에 알바했을 때 이런 냉장고를 등에 업고 엘리베이터 없는 4층까지 올라갔었다”라며 고생담을 공개,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이에 주상욱은 찐친다운 ‘쿨내’ 진동하는 반응을 보였다고 해 어떤 모습이었을지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세컨 하우스’는 오는 8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사진=KBS 2TV '세컨 하우스'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Copyright ⓒ 엑스포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