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계에 돌아온 반짝이 룩

패션계에 돌아온 반짝이 룩

엘르 2022-11-25 00:00:00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패션계는 기분 좋은 긴장감과 설렘으로 무장하기 시작했다. 마스크를 벗고 모인 사람들의 얼굴을 보다 화사하게 비춰줄 디스코 글램 룩이 런웨이를 반짝반짝 빛낸 것. 디젤이 선보인 자잘한 글리터 니트, 미우미우의 슬립 원피스를 장식한 크고 작은 시퀸, 돌체 앤 가바나의 메탈릭한 페이턴트 레더 그리고 샹들리에 같은 지방시의 드레스를 완성한 진주와 메탈 비즈 등 디자이너의 입맛 따라 반짝이는 방식도 각양각색이다. 오랫동안 그리워했던 즐거움을 만끽하며, 터져 나오는 기쁨의 에너지를 발산하는 화려한 파티 룩을 다양한 질감과 함께 즐겨 보기를.









에디터 손다예 사진 장승원 사진 IMAXtree.com 디자인 김희진

Copyright ⓒ 엘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