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산공개] 김진태 강원지사 41억3천900만원 신고

[재산공개] 김진태 강원지사 41억3천900만원 신고

연합뉴스 2022-09-30 00:00:01

3줄요약

도의원 평균 약 12억원…이명애 속초시의원 76억원 '최고 재력가'

김진태 강원지사. [강원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김진태 강원지사. [강원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춘천=연합뉴스) 이해용 박영서 기자 = 지난 6·1 지방선거를 통해 새로 당선된 강원 공직자 가운데 최고 재력가는 이명애 속초시의원으로 나타났다.

30일 정부 공직자윤리위원회가 밝힌 '6·1 지방선거' 선출직 공직자 재산 공개자료를 보면 김 의원은 76억1천312만6천원을 신고했다.

김진태 강원지사는 배우자와 공동으로 소유한 춘천 동내면 거두리의 아파트 1채와 서울 강남 대치동의 아파트 1채의 가액(실거래 가격)으로 29억5천401만8천원, 예금 9억7천488만6천원, 주식 1억830만5천원, 토지 9천463만4천원 등 41억3천911만9천원을 신고했다.

권혁열 도의장은 13억2천459만9천원을, 신경호 강원교육감은 8억2천241만7천원을 각각 신고했다.

기초자치단체장 재산은 김홍규 강릉시장 62억3천4만원, 서흥원 양구군수 31억3천928만8천원, 심재국 평창군수 14억927만6천원, 육동한 춘천시장 11억6천721만1천원, 원강수 원주시장 8억1천299만2천원, 이병선 속초시장 2억7천439만8천원, 박상수 삼척시장 8천384만6천원, 이상호 태백시장 3천677만9천원 등으로 집계됐다.

강원 도의원의 평균 재산은 11억8천675만8천원으로 분석됐다.

도의원 중 김기홍 의원이 51억7천77만9천원을 신고해 가장 많았고 홍성기 의원 42억6천944만5천원, 문관현 의원 42억165만7천원, 원제용 의원 39억7천791만3천원 등이 뒤를 이었다.

반면 엄기호 의원은 마이너스(-) 6천590만8천원, 김용복 의원은 마이너스(-) 4천47만8천원, 최재만 의원은 마이너스(-) 2천928만8천원을 신고했다.

도내 기초의원의 평균 재산은 7억5천200만원으로 지난 3월 공개한 정기 재산 신고 대상자들의 평균보다 7천100만원이 증가했다.

기초 의원 중 재력가는 이명애 속초시의원 76억1천312만6천원, 최선남 양양군의원 46억8천242만원, 김정미 양구군의원 34억8천440만5천원, 박한근 원주시의원 26억6천49만원, 이창열 평창군의원 24억7천4만원, 이순매 고성군의원 21억6천277만1천원 순이다.

dmz@yna.co.kr

Copyright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는 뉴스픽 파트너스에서 공유된 콘텐츠입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실시간 키워드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0000.00.00 00:00 기준

인기뉴스 더보기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