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좀 전문기업 프로스테믹스, 씨케이엑소젠과 신약 공동 사업계약 체결

엑소좀 전문기업 프로스테믹스, 씨케이엑소젠과 신약 공동 사업계약 체결

센머니 2022-09-29 23:14:29

3줄요약
사진=프로스테믹스 제공
사진=프로스테믹스 제공

[센머니=박석준 기자] 코스닥 상장사인 엑소좀 전문기업 프로스테믹스는 씨케이엑소젠과 첨단재생의료 분야의 엑소좀 기반 신약에 대해 공동 개발·라이선스 아웃 등을 골자로 하는 공동 사업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씨케이엑소젠이 개발하고 지난 8월 분당서울대병원이 임상 신청한 엑소좀 기반의 창상치료제와 현재 개발중인 엑소좀 기반 간암 치료제에 대해 공동으로 개발을 추진하는 한편, 대한민국 및 전세계 판권을 프로스테믹스가 공동으로 취득하는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첨단 재생의료는 손상된 사람의 세포와 조직, 장기 등의 기능을 재생시키는 의학 분야로 줄기세포 치료제, 바이오소재, 조직공학, 면역세포 치료제와 유전자 치료제 등으로 구성된다.

2028년까지 전세계적으로 연평균 22.7% 성장이 예상되는 의료 시장으로 특히 아시아 재생의료 치료제 시장은 연평균 31%로 성장하며 유럽 및 북미 성장률을 뛰어 넘을 만큼 폭발적인 성장이 예상된다는 설명이다. 

첨단 재생의료 치료제 시장의 급속한 성장에 맞춰 국내에서는 첨단재생바이오법을 제정해 첨단 재생의료기관 선정, 세포처리시설 인허가, 첨단 재생의료 치료제 임상의 경우 첨단재생의료기관을 통하여 하는 등의 첨단 재생의료 발전을 지원 하고 있다.

이에 따라 프로스테믹스와 씨케이엑소젠은 엑소좀 기반의 창상치료제인 '엑소좀 시카케어'를 개발 하고, 분당서울대병원이 임상을 실시하여 바이오기업으로는 국내 최초로 첨단 재생의료 치료제 사업화 모델에 도전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씨케이엑소젠은 프로스테믹스의 신약 개발사업부문을 담당하게 된다. 이를 통해 기존에 프로스테믹스가 임상 신청했던 엑소좀 기반 궤양성 대장염 치료제(PSI-401)의 임상 신청을 자진 철회한 후에 씨케이엑소젠의 기술력으로 추가 연구 및 고도화를 거쳐 첨단 재생의료 치료제로 개발후 첨단 재생의료기관을 통하여 임상 신청을 할 계획이다.

더불어 이번 계약을 통해 프로스테믹스의 성수동 GMP는 씨케이엑소젠에 공유, 임대 및 양도의 과정을 걸쳐 첨단 재생의료 치료제 개발을 위한 엑소좀 첨단 연구소로 탄생하게 되며, 2023년까지 인체세포 등 관리업 허가를 취득해 첨단 재생의료 치료제 생산에 중요한 거점으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프로스테믹스 관계자는 "이번 공동 사업계약을 통해 회사 역량을 첨단 재생의료 치료제 위주의 파이프라인으로 재구성 하고, 첨단 재생의료기관 임상을 통한 상용화를 추진함으로써, 엑소좀 신약 분야에서 이정표 역할을 하게 됐다"며 "씨케이엑소젠과 여러 방면으로 많은 논의가 있는 만큼, 앞으로 첨단재생 의료 분야에서 많은 기대를 해달라"고 밝혔다.

사진=프로스테믹스 제공
사진=프로스테믹스 제공

 

Copyright ⓒ 센머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