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 고양] 벤투호 수비 무너뜨린 코스타리카 감독 “만족스러운 경기”

[IS 고양] 벤투호 수비 무너뜨린 코스타리카 감독 “만족스러운 경기”

일간스포츠 2022-09-23 22:26:30

3줄요약
루이스 페르난도 수아레즈 코스타리카 대표팀 감독.(사진=KFA) 루이스 페르난도 수아레즈 코스타리카 대표팀 감독.(사진=KFA)
루이스 페르난도 수아레즈 코스타리카 축구 대표팀 감독이 한국전 결과에 미소 지었다.  
 
코스타리카는 23일 오후 8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한국과 평가전에서 2-2 비겼다. 헤위손 베네테가 멀티골을 작성했다.
 
경기 후 수아레즈 감독은 “오늘 경기는 우리에게 꽤 중요한 경기였다. 월드컵을 앞뒀기 때문이다. 개인적으로 우리 팀이 경기에서 인상적인 모습을 보였다고 생각한다. 점유율 면에서는 아쉬웠지만, 수비적으로 괜찮았다. 초반에 고전했으나 결과적으로 2골을 기록하면서 좋은 모습을 보였다”고 총평했다.  
 
이어 그는 “오늘 경기에 새로운 선수들이 출전해 골도 넣고 좋은 모습을 자주 보였다. 이번 경기는 굉장히 의미 있었다”며 만족했다.
 
황희찬에게 선제 실점한 코스타리카지만, 베네테의 멀티골로 역전했다. 후반 40분 손흥민에게 프리킥 골을 내줬으나 경기 내내 위협적인 역습을 선보인 코스타리카다.  
 
수아레즈 감독은 한국의 약점에 관해 “상대 약점을 이야기하고 싶지 않다. 우리는 이기려고 매 순간 노력할 뿐이다. 초반 20분을 최대한 잘 수비하고 남은 시간 흐름을 가져오려고 했다. 주효했다. 공격 쪽에서 좋은 모습을 보였는데, 베테랑 공격수 호엘 캠벨의 움직임이 좋았다. 2골을 넣었다는 게 중요하다. 만족스러운 경기다. 전술적으로는 최대한 유기적인 움직임을 가져가고자 했다”고 밝혔다.
 
한국을 상대로 한 시험에도 만족한다. 수아레즈 감독은 “젊은 선수를 많이 시험해본 것은 긍정적이다. 월드컵은 26명이 모두 합류하는 것이다. 주전뿐만 아니라 후보 선수들의 컨디션도 점검해야 한다. 오늘 출전한 알바로 자모라, 안토니오 에르난데스가 첫 경기를 뛰면서 좋은 경험을 했을 것이다. 감독으로서 성숙한 팀, 지능적인 팀을 만들고자 한다. 젊은 선수들을 활용하는 게 맞다고 생각한다. 월드컵까지도 좋은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했다.
 
고양=김희웅 기자 sergio@edaily.co.kr
 

Copyright ⓒ 일간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