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 9시까지 전국서 2만8601명 확진… 어제보다 334명 늘어

오후 9시까지 전국서 2만8601명 확진… 어제보다 334명 늘어

데일리안 2022-09-23 21:57:00

3줄요약
23일 오전 서울 용산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가 한산한 모습이다. ⓒ연합뉴스 23일 오전 서울 용산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가 한산한 모습이다. ⓒ연합뉴스

코로나19 재유행 감소세가 뚜렷한 가운데 23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2만명대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2만8천601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만5천400명(53.8%), 비수도권에서 1만3천201명(46.2%) 나왔다.

전날 동시간대 집계치(2만8천267명)보다 334명 많아 비슷한 수준이다.

금요일 동시간대 중간집계만 보면 지난 7월 8일(1만9천400명) 이후 11주 사이 가장 적은 수치다.

1주일 전인 지난 16일(4만1천902명)보다 1만3천301명, 2주일 전인 9일(4만171명)보다 1만1천570명 각각 적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24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 3만명 안팎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유행세가 안정적으로 감소하자 이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26일부터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를 완전 해제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그동안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가 남아있던 '50인 이상이 모이는 집회, 스포츠 경기장, 콘서트장'에서도 착용 의무가 없어진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