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미혼여성 희망 자녀수 1.79명…"1940년 이후 처음"

일본 미혼여성 희망 자녀수 1.79명…"1940년 이후 처음"

데일리안 2022-09-23 21:16:00

3줄요약

미혼 남성 희망 자녀수도 1.82명으로 집계

일본 길거리ⓒ게티이미지뱅크 일본 길거리ⓒ게티이미지뱅크

일본 미혼 여성들의 희망 자녀수가 2명선을 하회했다. 관련 집계가 개시된 1940년 이후 처음이다.

연합뉴스는 교도통신을 인용해 지난해 결혼 의사가 있는 18∼34세 독신 여성의 희망 출산아 수가 평균 1.79명에 그쳤다고 23일 보도했다. 이들에 따르면, 이같은 수치는 직전 조사치인 2015년의 2.02명보다 0.23명이나 감소한 수준이다.

교도통신은 이 수치가 2명선을 밑돈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같은 연령대 미혼 남성의 희망 자녀수는 1.82명으로 역시 6년 전의 1.91명보다 줄었다.

결혼 의사가 있는 미혼 남녀의 비율도 하락했다. 결혼할 작정이라고 밝힌 18∼34세의 미혼 여성은 2015년 89.3%에서 지난해 84.3%로 낮아졌고 남성은 85.7%에서 81.4%로 줄었다.

출생동향기본조사는 일본이 1940년부터 5년마다 벌여온 정례 조사로, 기혼자와 미혼자로 표본을 나눠 진행하는데 이번 조사는 코로나19 때문에 애초 일정보다 1년 연기된 지난해 6월 이뤄졌다.

교도통신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인구 유지를 위해 권고하는 여성의 합계출산율은 2.1명이라며 이번 조사 결과는 저출산 고령화의 인구 문제에 대한 우려를 한층 더 키운다고 했다고 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