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당국, 윈도우 오작동 110만대 리콜 명령. 머스크, "작은 문제 리콜 표현은 구식"

美 당국, 윈도우 오작동 110만대 리콜 명령. 머스크, "작은 문제 리콜 표현은 구식"

M투데이 2022-09-23 10:03:08

3줄요약
미 당국이 테슬라차 110만대에 대해 윈도우 오작동 문제로 리콜을 명령했다.

[M 투데이 이상원기자] 미국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장애물을 감지해도 멈추지 않을 수 있는 자동 윈도우 문제로 2017년에서 2022년 사이에 제작된 모델 3 등 110만 대의 차량에 대한 리콜을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미국고속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테슬라 일부 차량이 창문에 손가락이 끼어도 자동으로 올라가 부상을 입을 수 있다고 밝혔다.

NHTSA는 "결함으로 장애물 감지 후 창 자동 반전 시스템이 제대로 반응하지 않을 수 있다"며 "이로 인한 보증 청구나 부상은 보고되지 않았지만 테슬라는 이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테슬라는 몇 달 내에 출시할 예정인 무선 업데이트를 통해 이 문제를 수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상차량은 2017- 2022 모델 3, 2021- 2022 모델 S, 2021- 2022 모델 X, 2020- 2021 테모델 Y다.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Elon Musk) CEO는 “작은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로 문제가 사라지기 때문에 ‘리콜’이란 단어를 사용하는 것은 ‘구식’이고 ‘부정확’하다"고 말했다.

Copyright ⓒ M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