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이천 화재 건물 작업자 3명 소환 조사…"불꽃 작업 안 해"

경찰, 이천 화재 건물 작업자 3명 소환 조사…"불꽃 작업 안 해"

데일리한국 2022-08-06 14:17:34

3줄요약
ⓒ연합뉴스
ⓒ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이천 화재 경위를 조사 중인 경기남부경찰청은 화재 당시 철거 작업을 한 A씨 등 3명을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고 6일 밝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A씨 등은 전날 오전 10시 10분쯤 학산빌딩 3층 스크린골프장 내부에 있다가 불을 처음 발견하고 119에 최초 신고했다.

당시 이들은 폐업한 스크린골프장 내에서 내부 바닥과 벽면 등을 뜯어내는 작업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 등은 작업 도중 용접 절단기나 토치 등 불꽃을 이용한 도구 사용은 하지 않았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누전 등 전기적 요인으로 화재가 발생했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작업자들의 과실이 있었는지 조사하고 있다.

또 다음 주 초에 현장 2차 합동 감식을 할 계획이다.

Copyright ⓒ 데일리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