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밥상 물가' 점검···"농축산물 할인 쿠폰 확대 검토"

국민의힘, '밥상 물가' 점검···"농축산물 할인 쿠폰 확대 검토"

뉴스웨이 2022-06-24 13:35:57

3줄요약
thumbanil 류성걸 국민의힘 물가 및 민생 안정 특별위원회 위원장이 지난 16일 국회에서 열린 특위 1차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 국회사진취재단
국민의힘이 농축산물 구매 시 20~30% 내 할인을 지원하는 할인 쿠폰 사업 예산 확대 방안을 검토한다. 중위 소득 50% 이하 가구에 지원하는 농식품 바우처 시범 사업 확대도 관계 부처와 협의하기로 했다.

국민의힘 물가·민생 안정 특별위원회는 24일 서울 송파구 가락 농수산물 종합 도매시장을 찾아 물가 상황을 점검, 대책을 논의했다. 류성걸 특위 위원장은 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농식품 수급 동향을 지속적으로 점검할 것을 정부에 요청했고 올해 780억원으로 책정된 농축산물 할인 쿠폰 사업 예산을 내년에 더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할 것"이라고 이같이 밝혔다.

국산 농산물 소비 기반 구축을 위해 중위 소득 50% 이하 가구에 지원하고 있는 농식품 바우처 시범 사업 확대 방안도 관계 부처와 협의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주요 농식품 14개 품목의 수급과 가격 동향을 매주 점검 한다는 계획이다.

류 위원장은 "밥상 물가 14개 품목 가격 동향을 매주 특별 점검하고 발표하는 방안을 농림축산식품부에 요구했다"며 "농축산식품 비축 물량을 확보해 적기에 방출해 달라고도 요청했다"고 말했다. 14개 품목은 무·배추·돼지고기·소고기·고추·마늘·양파 등이다.

또 음식점, 제조업 등의 부가 가치세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면세 농산물 의제매입세액공제 제도 공제율을 확대하는 방안도 나왔다. 이는 유통 과정의 중간 단계에서 쌀과 채소, 육류 등 가공되지 않은 면세 물품으로 음식을 만들어 팔 때 부과되는 부가 가치세 일부를 공제해주는 제도다. 이에 대해 국회 차원에서 심도 있게 논의하겠다고 류 위원장은 설명했다.

앞서 국민의힘은 유류세를 추가로 낮추는 등 물가 안정 대책 추진을 밝힌 바 있다. 유류세 법정 최대 인하 폭을 현재 100분의 30에서 100분의 50으로 확대하는 내용의 교통·에너지·환경세법 개정안을 마련하기로 한 것이다. 배준영 의원 대표 발의로, 특위 위원들이 중심이 돼 공동 발의 예정이다.

조현정 기자 jhj@

Copyright ⓒ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