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과 여행 결합…경북도, 체류형 관광상품 개발한다

맛과 여행 결합…경북도, 체류형 관광상품 개발한다

연합뉴스 2022-06-24 09:41:14

밀키트 구상안밀키트 구상안

경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도는 24일 고령 대가야 생활촌에서 밀키트 및 미식 여행상품 개발 시범사업 추진을 위해 시·군, 대학, 주민사업체 관계자 등을 상대로 워크숍을 했다.

도는 여행과 함께 먹거리를 중요하게 여기는 관광 트렌드에 맞춰 지역 농부 이야기, 맛의 스토리를 녹여낸 간편식(밀키트)을 개발해 유교·가야·신라 3대 문화권 기반시설을 비롯한 주요 관광지 숙박시설에 보급할 계획이다.

우선 안동, 고령, 예천, 성주에서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도 단위 브랜드 개발, 지역 여건과 특성에 맞는 간편식 메뉴 개발, 간편식과 관련된 다양한 미식 여행길 제안 등 미식을 콘텐츠로 새로운 체류형 관광상품을 운용할 방침이다.

김상철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간편식과 여행을 묶어 관광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겠다"며 "현장 중심 컨설팅으로 경쟁력 높은 상품을 개발하고 주민사업체가 운영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haru@yna.co.kr

Copyright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