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텔레콤, 한화손해보험에 보안솔루션 구축

세종텔레콤, 한화손해보험에 보안솔루션 구축

이뉴스투데이 2022-06-24 09:36:13

3줄요약
세종텔레콤 트로이컷. [사진=세종텔레콤]
세종텔레콤 트로이컷. [사진=세종텔레콤]

[이뉴스투데이 전한울 기자] 세종텔레콤은 한화손해보험과 함께 금융권 첫 ‘제로트러스트(Zero Trust)’ 보안체계 구축에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한화손해보험은 세종텔레콤의 대표 랜섬웨어 보안솔루션 ‘트로이컷’을 주요서버 및 임직원과 영업가족의 1만여대 PC에 도입해 국내 최고 수준의 랜섬웨어 및 악성코드 방어 환경을 가지게 됐다. 

‘제로 트러스트’는 어떤 누구도 신뢰하지 않고 늘 확인해야 한다는 원칙을 기반으로 한 보안 모델로, 최근 금융보안원이 발표한 ‘2022년 디지털금융과 사이버 보안 이슈 전망’의 10대 이슈 중 하나로 손꼽히기도 했다. 

외부의 공격을 차단하는 것 이외에도 내부 즉, 사용자의 대응 등을 중심으로 보안 체계가 이뤄져야 한다는 전략이다. 

특히 국민의 금융 재산과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해야 하는 금융권에서는 제로트러스트 보안 체계가 시급하다. 

이에 한화손해보험은 최근 국내외적으로 랜섬웨어 감염 등에 의한 해킹사고가 빈번히 일어나고 있고, 여기에 금융 인프라가 디지털 금융 중심으로 전환되고 있는 만큼, 보험설계, 청약 그리고 가입 등 전 과정이 이뤄지고 있는 고객 대면 채널인 PC및 접점 서버의 사이버 공격을 원천 봉쇄하기 위해 트로이컷을 도입했다고 설명했다.

여기에 기간통신사업자이자 ISMS 인증 의무 사업자인 세종텔레콤의 위상과 신뢰에 주목해 솔루션 구축에 확신을 갖게 됐다고 덧붙였다. 

세종텔레콤은 2013년 이후 Δ 정보통신망 서비스 제공자(ISP) Δ 집적정보통신시설(IDC) 사업자 Δ 정보 통신 서비스 사업자 분야의 ISMS 인증을 취득하고 유지해 오고 있다.

트로이컷은 랜섬웨어 등 사이버 공격을 선제적으로 차단하는 엔드포인트 보안솔루션으로 합리적인 비용으로 보안 환경을 구축하고, 유지보수 및 관리에 투입되는 인력 및 비용까지 절감할 수 있는 솔루션이다.

사용자의 키보드, 마우스 입력 동작을 분석해 기업의 정보 유출이나 서버 삭제 등 공격행위가 있을 시 즉시 차단해 피해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Copyright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