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사르 여자배구대표팀 감독, 태국 팬 선물에 감격

세사르 여자배구대표팀 감독, 태국 팬 선물에 감격

MK스포츠 2022-05-19 08:27:10

3줄요약
세사르 에르난데스 곤살레스(45·스페인) 한국 여자배구대표팀 감독이 동남아시아 팬이 준 선물에 크게 고마워했다.

18일(이하 한국시간) 세사르 감독은 태국 팬한테 받은 엽서를 공개했다. 손글씨 응원과 자신을 표현한 그림에 “정말 놀랍다. 매우 많이 감사하다”며 기뻐했다.

이 태국 팬은 한국대표팀뿐 아니라 현대건설·한국도로공사 등 V리그 여자팀 관련 일러스트를 그려왔다. 세사르 감독이 2019-20시즌부터 수석코치로 지도하는 바크프방크(터키)도 응원 중이다.

바크프방크는 지난달 태국 팬이 제작한 25초 응원 영상을 구단 차원에서 소개하기도 했다. 세사르 감독이 선물로 받은 일러스트도 바크프방크 수석코치 복장을 하고 있다.

터키는 유럽여자배구리그 랭킹 1위로 평가되는 무대다. 바크프방크는 세사르 수석코치와 함께 2021·2022년 터키리그 2연패를 달성했다. 지난해 12월에는 클럽월드챔피언십도 우승하여 세계 최고로 우뚝 섰다.

세사르는 작년 도쿄올림픽 한국 4위 당시에도 수석코치였다. 오는 6월 2~6일 미국 루이지애나주의 슈리브포트 브룩셔 그로서리 아레나에서 열리는 2022 국제배구연맹(FIVB) 네이션스리그 1주차 1조 경기를 통해 대표팀 감독으로 데뷔한다.

[박찬형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1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