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수영, SM엔터 사옥 찾아 선보인 남다른 패션…'모자에 주목'

소녀시대 수영, SM엔터 사옥 찾아 선보인 남다른 패션…'모자에 주목'

스포츠한국 2022-05-17 17:29:51

3줄요약
사진=수영 인스타그램 
사진=수영 인스타그램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그룹 소녀시대 멤버이자 배우 수영이 의미심장한(?) 패션으로 팬들의 눈길을 끌었다. 

수영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SM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찍은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수영은 회색 후드티셔츠에 볼캡을 쓰고 고개를 숙여 모자에 적힌 문구를 보이고 있다. 

그가 쓴 볼캡에는 '난 여기에서 일 안 한다'란 뜻의 "I DON'T WORK HERE"가 새겨져 있다. 

소녀시대는 오는 8월 데뷔 15주년을 기념해 새 앨범을 발매할 계획이다. 이번 앨범에는 8명의 멤버 모두가 함께한다. 

수영은 2007년 소녀시대로 데뷔했으며 '못말리는 결혼' '내 생애 봄날' '38 사기동대' '본 대로 말하라' '런 온' 등의 드라마를 통해 배우로도 활동했다. 

그는 지난 2017년 계약 종료로 SM엔터테인먼트와 이별했으며 현재 사람엔터테인먼트 소속으로 활동 중이다. 

Copyright ⓒ 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