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박지현 만난 박주현, 경기력에 문제없나 ‘궁금증 증폭’

KBS2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박지현 만난 박주현, 경기력에 문제없나 ‘궁금증 증폭’

뉴스인스타 2022-05-17 11:47:47

3줄요약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드디어 박주현의 경기가 시작된다.

 

오는 5월 18일 방송되는 KBS 2TV 수목드라마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연출 조웅/극본 허성혜/제작 블리츠웨이스튜디오/이하 '너가속') 9회에서는 팀 유니스의 실업연맹전 경기들이 이어서 펼쳐진다. 그중 박태양(박주현 분)이 복귀 후 처음으로 큰 대회에 선수로 출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이런 가운데 5월 17일 ‘너가속’ 측이 공개한 사진에는 경기를 뛰고 있는 박태양이 담겨 있다. 사진 속 박태양의 진지한 표정이 얼마나 경기에 집중하고 있는지 보여준다. 경기에 몰두한 그의 모습이 반짝반짝 빛나는 것처럼 느껴진다.

 

앞서 박태양은 박태준(채종협 분)과 함께 육정환(김무준 분)이 주최한 배드민턴 대회에 참여한 적이 있지만, 이는 완도에서 치러지는 작은 대회였다. 이에 대부분의 실업팀이 참여하는 실업연맹전이야말로 박태양의 진면모를 보여줄 수 있는 대회다. 한때 천재소녀라 불리다가 3년 만에 돌아온 박태양의 등장에 다른 팀 선수들이 관심을 보내고 있기도 하다.

 

박태양의 실력도 복귀 직후보다는 확실히 늘었다. 최근 실업연맹전 단체전에 나갈 선수들을 뽑는 유니스 내 자체 선발전에서 박태양은 국가대표 선수들과도 호각을 겨루며 모두의 인정을 받았다. 아직 컨디션이 들쭉날쭉하다는 평을 받으면서 단체전 엔트리에는 이름을 못 올렸지만 확실히 지난 대회보다는 더 좋은 활약을 기대해 볼 만한 상황이다.

 

그러나 경기 전 박태양이 박준영(박지현 분)을 만났다는 사실이 가장 큰 변수다. 3년 만에 박준영을 만나고 하염없이 눈물만 흘린 박태양. 과연 그는 흔들리는 멘탈을 붙잡고 경기에서 제 기량을 펼칠 수 있을까. 이를 확인할 수 있는 KBS 2TV 수목드라마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9회는 오는 5월 18일 수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Copyright ⓒ 뉴스인스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