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물토를 하는 이유와 해결방법 (+거품, 색깔, 투명토)

강아지 물토를 하는 이유와 해결방법 (+거품, 색깔, 투명토)

살구뉴스 2022-05-16 11:47:14

평소에 잘 먹고 잘 놀던 건강한 강아지가 구토를 하는 경우 많은 견주들은 당혹스러움을 감추지 못합니다. 건강 상태에 무슨 문제가 있는 건지 무엇을 잘못 먹인 건지 어떻게 대응해야 할지 몰라 걱정하게 되는데요.

​강아지가 구토 증상을 보인다고 해서 무조건적으로 질병이 있거나 건강에 심각한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강아지가 토를 한다면 더 눈여겨보아야 하고, 건강 상태를 체크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강아지 토의 색깔로 강아지 상태가 어떤지 파악해볼 수가 있는데요. 색깔을 통해서 단순한 소화기관의 작은 문제로 나타난 증상인지 건강의 심각한 이상이 생긴 것인지 추정해볼 수 있습니다.

​보통 노란색의 거품 섞인 토를 하는 경우가 대다수인데요. 이는 공복 상태가 너무 오래 지속되는 경우 종종 발생합니다. 토의 색깔별 구토증상을 더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노란 토, 거품섞인 토

노란색의 거품이 섞인 토는 공복인 상태가 오래 지속되는 경우 자주 보이는 증상입니다. 위가 너무 오래 비어있는 상태로 위액을 함께 토하기 때문에 노란빛을 띠는 건데요. 공복시간이 너무 길지는 않았는지 너무 적은 양의 사료를 급여하고 있지는 않은지 체크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병원에 내원해야 할 정도의 상태는 아니지만 이 노란 거품토는 위산이 함께 역류하기 때문에 위염에 노출될 위험이 있습니다. 공복 시간이 너무 길어지지 않게 규칙적인 사료 급여와 양 조절로 바로 잡을 수 있으나 습관성으로 노란토를 너무 자주 하거나 한다면 방치하지 마시고 꼭 내원을 한 후 검사를 받아봐야 합니다.

흰색 토, 투명색 토

물처럼 투명하거나 소량의 거품이 섞인 토를 하는 경우도 많은데요. 이런 경우도 건강상에 큰 문제가 있다기보다 일시적으로 위액과 침이 역류하는 증상입니다.

​강아지가 다량의 많은 물을 한꺼번에 섭취했거나 물을 섭취 후 격한 운동을 하며 뛰어다녔을 경우 주로 투명색의 묽은 토를 하는데요. 이 투명색의 토 역시 자주 한다면 감기와 같은 질병이 의심될 수 있으므로 상태를 잘 지켜보셔야겠습니다.

사료섞인 토, 갈색 토

사료를 너무 과하게 급여했을 경우 사료를 제대로 소화시키지 못해 잔여물을 토하는 경우 갈색 빛의 토를 하거나 사료를 게워내기도 합니다. 강아지에게 너무 많은 사료를 급여하지 않도록 정량을 맞춰주도록 하며, 강아지가 너무 급하게 먹지는 않는지 체크해야 합니다.

​사료 토의 경우 주로 새끼 강아지한테 나타나는 증상 중 하나인데요. 식탐이 많은 새끼 강아지의 경우 매우 급하게 사료를 먹기 때문에 불린 사료를 큰 밥그릇에 여기저기 퍼트려서 주는 방법을 사용하면 좋습니다.

​정량의 사료를 급여하고 급하게 먹는 강아지가 아니라면 장에 출혈이 발생해 진한 갈색 형태의 토를 할 수 있습니다. 이럴 때는 꼭 동물병원에 내원해서 상담을 받아야 합니다.

 

붉은색 토

붉은 빛이 돈다면 위나 장, 식도 등의 기관의 출혈로 인해 붉은 토를 할 수 있습니다. 과일 씨나 날카로운 뼛조각, 장난감 등의 이물질을 잘못 섭취해서 출혈이 생기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평소 강아지가 활동하는 곳은 신경 써서 물건을 놔야 합니다.

​또 폐렴이나 종양 등의 이유로도 붉은 토를 보이기도 하는데요. 붉은 토를 했을 경우는 즉각 동물병원에서 검사를 받고 치료해야 합니다. 강아지가 토를 했을 때는 내원하기 전 꼭 사진을 찍고 상담을 받는 것이 좋습니다.

​평소 강아지의 건강상태는 토나 변, 식욕 등으로 파악할 수 있는데요. 강아지들은 아파도 크게 티가 나지 않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행동에 변화는 없는지 식욕부진에 변상태가 안좋아지지 않았는지 관심 있게 살펴보아야 합니다.

​토의 색깔로 어느 정도 강아지의 건강상태를 체크해볼 수 있지만 이상이 없다고 단정 지을 수는 없기 때문에 토를 자주 하거나 피가 섞인 토 등 이유모를 토를 지속적으로 한다면 꼭 병원에 내원해서 검사와 상담을 진행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강아지 토할때 대처방법

​강아지가 아플때 나타나는 증상으로는 구토를 하는 것 이외에도 변이 묽거나 설사,혈변을 보는 경우 , 숨을 헥헥거리고 침을 많이 흘리고 있거나 눈물이나 눈꼽의 양이 증가했거나 움직이지 않고 구석진곳에 숨어있으려 하거나 건드리면 예민하게 반응하고 또는 공격성을 보임 , 자기 몸을 심하게 깨물거나 꼬리를 잡는 행동등 자해행동을 보이기까지 다양한 행동을 보이게 되는데요

​강아지는 아프다고 말을 할 수 없는만큼 보호자분이 강아지가 아플때 나타나는 증상들을 평소에 주의깊게 보시는 것이 중요하구요 ​

​사람처럼 아프게 되면 체온이 올라가거나 내려가기 때문에 체온계도 하나정도는 구비해두고 정상체온을 측정해두었다가 아프다고 의심이 되면 체온의 변화가 있는지 체크를 해보시는 것이 좋답니다

​보통 오전과 오후에 변화가 있기 때문에 둘다 체크를 해주시는것이 좋구요

질병들에 대해서 많이 알고 계시는 것이 좋기 때문에 질병에 관련된 책도 한번정도 읽어보시는 것을 추천드려요

Copyright ⓒ 살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