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담대 보유 30·40대 300만명 육박…전세대 대출잔액의 53%

주담대 보유 30·40대 300만명 육박…전세대 대출잔액의 53%

연합뉴스 2022-05-15 07:01:02

3줄요약
서울 63스퀘어에서 바라본 시내 아파트 서울 63스퀘어에서 바라본 시내 아파트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주택담보대출을 가지고 있는 3040 세대가 300만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받은 주택담보대출 총액은 440조원에 달해 전 세대 총액의 과반을 차지했다.

15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의원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받은 '연령별 주택담보대출 현황' 자료에 따르면 올해 3월 말 현재 30∼40대 주택담보대출 보유자는 295만5천명으로 집계됐다.

30∼40대 인구(3월 기준 1천483만명) 5명 중 1명꼴로 주택담보대출을 보유한 셈이다. 전체 주택담보대출자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46%나 됐다.

30∼40대의 주택담보대출 잔액은 439조5천318억원으로, 전 세대 총액(823조5천558억원)의 과반(53%)을 차지했다.

30대의 경우 제2금융권 주택담보대출 잔액 비중이 38%에 달해 전 연령대 평균(35%) 대비 높았다.

특히 30대의 제2금융권 주택담보대출은 올해 1분기(1∼3월) 중에도 작년 말 대비 2.6% 늘며 증가세를 유지했다.

대출 규제 여파로 30대 전체 주택담보대출 잔액이 같은 기간 0.1% 감소한 것과 대비되는 대목이다.

한편 은행권과 2금융권을 합한 전 연령대의 주택담보대출 총 잔액은 올해 1분기 들어 5조1천억원(0.6%) 늘었다.

은행권 대출 규제 속에 2금융권 대출이 3개월 새 6조4천억원(2.3%) 늘어난 영향을 받았다.

진 의원은 "집값 상승, 코로나19 등의 영향으로 규모가 커진 주택담보대출이 대출금리 인상, 고물가·저성장 현상과 맞물려 부실 가능성이 높아질 수 있다"고 우려했다.

pan@yna.co.kr

Copyright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