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역대 최대’ 남반구 독감 백신 수주 확정

GC녹십자, ‘역대 최대’ 남반구 독감 백신 수주 확정

헬스위크 2022-05-13 16:44:34

3줄요약


GC녹십자가 5179만달러(약 661억원)의 남반구 독감 백신 수주를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남반구 수주 금액인 3993만달러보다 30%가량 증가한 수치이며, 2021년 말 예정된 것보다 6% 늘어났다. 해당 규모는 GC녹십자가 PAHO 입찰 자격을 확보한 2011년 이래 최대 규모다.


특히 이번 입찰에서도 점유율 1위를 기록하며, 글로벌 독감 백신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했다.

이번에 수출하는 물량은 상반기 중남미 국가에 공급될 예정이다. GC녹십자는 자사의 독감 백신 품질을 글로벌에서 인정받으며, 세계 최대 백신 수요처 중 하나인 PAHO 입찰 시장을 앞세워 매년 영향력을 넓혀가고 있다.

시장 환경 역시 매우 긍정적이다. 글로벌 시장 조사 기관 Evaluate Pharma에 따르면, 2020년 58억달러 규모의 전 세계 독감백신 시작은 2025년 74억달러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예측했다.

GC녹십자는 시장 성장 잠재성과 세계 시장에서 인정받은 자사 제품력을 고려할 때, 앞으로 더 큰 성장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GC녹십자는 2016년 세계 두 번째로 4가 독감 백신 ‘지씨플루쿼드리밸런트’의 WHO 사전적격심사(PQ, Prequalification) 승인을 획득했다.

Copyright ⓒ 헬스위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