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 입마개 왜 안 해” 견주 때린 30대 벌금형

“반려견 입마개 왜 안 해” 견주 때린 30대 벌금형

올치올치 2022-05-13 11:22:21

[올치올치] 입마개를 하지 않은 반려견 탓에 다툼을 벌이다 이웃 주민을 폭행해 다치게 한 30대 남성이 정식재판에서 벌금형을 선고 받았다.

자료사진(기사와는 무관)

인천지법 형사1단독 오기두 판사는 상해 등 혐의로 기소된 A(39)씨에게 벌금 30만원을 선고했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5월 7일 오후 4시 50분쯤 인천시 남동구의 한 아파트 복도에서 이웃 주민 B씨를 폭행해 다치게 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A씨는 반려견에게 왜 입마개를 채우지 않느냐며 B씨에게 항의하다 시비를 벌였고, B씨가 휴대전화로 동영상을 촬영하자 화가 나 폭행했다고 진술했다.

검찰은 A씨를 벌금 100만원에 약식기소하자 그는 억울하다며 정식 재판을 청구했다.

오 판사는 “피고인은 결혼한 지 8년 만에 얻은 어린 외아들에게 위협적인 반려견이 입마개를 하지 않아 피해자에게 항의했다”며 “우발적으로 범행했다”고 밝혔다.

다만 “피고인의 외아들이 반려견으로 인해 정서불안 증세를 보였고, 피해자가 입은 상해도 경미하다”며 “피고인이 사건 이후 이사해 재범 우려가 줄었고 범행동기에 참작할 사정이 있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Copyright ⓒ 올치올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3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