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하 "♥별 아이돌 데뷔, 송지효X전소민도 응원" (엄마는 아이돌)[종합]

하하 "♥별 아이돌 데뷔, 송지효X전소민도 응원" (엄마는 아이돌)[종합]

엑스포츠뉴스 2022-01-28 22:31:26


(엑스포츠뉴스 노수린 기자) 하하가 합숙소를 찾아 별을 응원했다.

28일 방송된 tvN '엄마는 아이돌'에서는 첫 완전체 라이브를 통해 팀명에 대한 아이디어를 얻었다.

양은지의 남편이 "양인형 이렇게 보니까 참 반갑네"라고 댓글을 달아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별은 "평소에 양인형이라고 부르냐"고 물었고 양은지는 "그렇다"고 대답했다. 별은 "남편이 인형이라고 부르는 걸 상상했는데 소름이 돋았다"고 말했다.

하하도 라이브에 합류해 "엄마는 아이돌 파이팅! 엄마는 아이돌 제작진은 엄마를 집에 보내라! 아직 아무도 안 잔다! 9시 전에는 집에 보내 줘라! 가정 파탄 난다! 아무도 안 자. 아오"라고 댓글을 달아 웃음을 자아냈다.

"1위를 하게 된다면 공약이 있냐"는 시청자의 질문에 가희는 "선예 여권 빼앗기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자 별은 "언니 여권부터 내놓고 얘기해라"고 말했다. "콘서트를 해 달라"는 시청자의 제안에 멤버들은 "그건 공약이 아니라 우리 꿈"이라고 입을 모았다.



뮤직비디오 촬영 장소에 방문한 홍진경이 첫 스케줄 소식을 전했다. 홍진경은 "리허설도 없고 녹화도 아닌 라이브"라고 전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엄마는 아이돌'의 첫 스케줄은 농구장 행사였다. 우즈는 "심지어 중요한 경기"라고 덧붙였다.

멤버들은 첫 행사에 대비해 합숙 훈련을 떠났다. 홍진경은 "지금 집에 가는 게 낫냐, 합숙소로 가는 게 낫냐"고 물었다. 가희는 "합숙소"라고 대답했고, 별은 "가족들이 TV를 보는지에 따라서 대답이 달라질 것"이라고 말했다.

하하와 양미라가 치킨과 함께 합숙소를 찾았다. 하하의 등장에 별은 "너무 깜짝 놀랐다"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양은지는 양미라를 보고 눈물을 터뜨렸다. 별은 "전혀 맹세하고 몰랐다"고 말했다.

별은 "얼마 전에 'Next Level' 방송 했을 때 내 원샷이 잡히니 화면과 나를 번갈아 보더라"고 폭로했다. 그러자 하하는 "잘 때 무한 반복 해서 본다"고 고백했다.

별은 하하에게 "솔직히 미안한 건 있다. 내가 준비할 때 시기가 하하 앨범 준비와 겹쳤다. 내 거 하느라 정말 많이 못 챙겨 줬다"고 말했다. 하하는 "송지효, 전소민이 '오빠 많이 했으니까 그 자리 비워 달라'고 조언하더라"고 덧붙였다.

사진=tvN 방송화면


노수린 기자 srnnoh@xportsnews.com

Copyright ⓒ 엑스포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