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랭킹 1위 코다 “고진영, 좋은 경쟁자이자 친구”

세계랭킹 1위 코다 “고진영, 좋은 경쟁자이자 친구”

MK스포츠 2022-01-20 12:09:31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 넬리 코다(24·미국)가 2위 고진영(27)을 ‘정말 괜찮은 라이벌’로 호평했다.

2022 LPGA투어는 20일 오후 11시(한국시간)부터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레이크 노나 컨트리클럽(파71·6645야드)에서 열리는 ‘힐튼 그랜드 베케이션스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로 시즌 일정을 시작한다.

미국 월간지 ‘골프 다이제스트’에 따르면 코다는 LPGA투어 개막전을 하루 앞두고 기자들과 만나 “좋은 경쟁자다. (개인적으로도) 여전히 좋은 친구”라고 말했다. 고진영은 이번 대회에 불참한다.

코다는 “2022시즌에도 계속해서 좋은 경기를 펼쳐 (고진영과) 더 많은 우승을 다툴 수 있길 바란다”고 희망했다. 지난해 둘은 나란히 5승(코다 올림픽 금메달 포함)을 거뒀다.

‘라이벌이 된 후로 마찰은 없었어?’라는 질문에도 코다는 “고진영과는 카메라가 미처 잡지 못하는 (대회 도중) 여러 상황에서 잡담을 나누는 사이”라며 감정적인 갈등은 없다고 강조했다.

고진영은 ▲ 올해의 선수상 ▲ 상금왕 ▲ CME글로브 레이스(대상포인트) 1위로 2021 LPGA투어 3관왕을 차지했다. 코다는 LPGA투어 4승과 도쿄올림픽 금메달에 힘입어 작년 11월부터 27주째 세계랭킹 1위를 지키고 있다.

[박찬형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