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닝닝∙마마무 휘인∙노제∙이하이의 유니크한 타투 모음zip.

에스파 닝닝∙마마무 휘인∙노제∙이하이의 유니크한 타투 모음zip.

코스모폴리탄 2022-01-19 17:43:38

낙서인 듯 낙서 아닌 낙서 같은 ‘두들 타투’


에스파 닝닝

에스파 닝닝

최근 한 타투이스트 인스타그램(@playground_tat2)에 올라온 에스파 닝닝의 타투. 귀여운 악마 모양의 이 타투는 ‘두들(doodle)’이라고 불리는 타투의 한 장르다. 얇은 선으로 무심하게 낙서하듯 그려내 타투 허들이 높게 느껴진 초심자가 쉽게 도전해볼만 하다. 특히 닝닝의 경우 보일 듯 말 듯 아주 작게 새겨 부담스럽기보다는 마냥 귀엽게 느껴진다. 닝닝의 타투이스트에 따르면 닝닝 본인이 타투 도안을 그렸다고 하니, 손수 그린 낙서를 몸에 새기는 것도 의미 있지 않을까?


내 몸을 도화지 삼아 ‘컬러 타투’


마마무 휘인

마마무 휘인

타투 사랑으로 유명한 마마무. 마마무 내에서도 휘인은 특히 타투 마니아라고 할 만큼 다양한 타투를 시도했다. 손가락을 포함해 팔, 목, 다리 등 몸 구석구석 그녀의 타투를 볼 수 있는데 최근 엔 기존 타투에 컬러를 추가한 타투들이 눈에 띈다. 팔목을 감싼 화려한 나비부터 손등에 그려넣은 꽃까지. 특히 윤곽선 없이 색으로만 남긴 컬러 타투는 문신이라기 보다는 스탬프를 찍어낸 듯 장난스럽고 유쾌한 느낌을 준다. 블랙 타투가 심심하게 느껴졌던 사람이라면 컬러 타투에 도전해보자. 단, 컬러 타투는 지속력이 짧아 오래 유지하고 싶다면 주기적으로 터치업을 해줘야 한다.


여름에 빛을 발하는 ‘어깨 타투’


스우파 노제

스우파 노제

댄서 신을 넘어 여자들의 워너비로 급부상한 〈스우파〉의 노제. 노제는 양쪽 어깨 부근에 각각 체스의 퀸과 우주 행성들을 새겼다. 유심히 살펴볼 포인트는 타투의 위치! 쇄골 아래와 어깨에 위치해 있어 민소매나 탱크 톱을 입었을 때 타투가 보이면서 매력이 배가 된다. 특히 셀카를 찍을 때 얼굴 양 옆에서 자연스러운 포인트가 되어 어느 각도에서든 완벽한 셀카를 남길 수 있다.


힐끔힐끔 매력 터지는 명치 타투


이하이

이하이

AOMG로 소속사를 옮긴 이후 패션, 뷰티 분야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이하이. 그녀는 명치 부분에 길게 장미를 새겼는데, 브라 톱이나 크롭 티셔츠를 입었을 때 은근하게 장미 타투가 삐져나와 관능적인 분위기가 풍겨진다. 웬만한 노출 없이는 쉽게 드러나지 않는 위치라 특별한 모먼트에서 타투가 흘깃 보인다면 매력 급 상승할 듯~.


글 KIMI 어시스턴트 김유진 사진 @playground_tat2 및 휘인?노제?이하이 인스타그램

Copyright ⓒ 코스모폴리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여성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