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현, 류현진과 한솥밥?…토론토행 가능할까

김광현, 류현진과 한솥밥?…토론토행 가능할까

MK스포츠 2022-01-15 16:08:34

메이저리그 노사 협상이 봉착 상태에 빠졌지만, FA(프리에이전트) 김광현(34)에 대한 관심은 뜨거워진다.

토론토 블루제이스 소식을 다루는 '제이스저널'은 15일(이하 한국시간) 직장 폐쇄 후 토론토의 비시즌 계획을 예상하며 김광현 영입을 통해 선발 로테이션 보강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토론토는 직장 폐쇄가 되기 전 케빈 가우스먼(5년 1억 1000만 달러)을 새로운 에이스로 맞이했고, 지난해 트레이드로 영입한 호세 베리오스와 7년 1억 3100만 달러 장기 계약했다. 반면 지난해 선발진을 이끌었던 로비 레이(5년 1억 1500만 달러·시애틀 매리너스), 스티븐 매츠(4년 4400만 달러·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는 이별했다.

다만 마땅한 좌완이 류현진말고는 없다. 그래서 이 매체는 김광천을 추천했다. “좌완 선발투수를 한 명 더 추가하는 것은 좋은 아이디어다”라고 한 이 매체는 “김광현은 시장에서 영입 가능한 최고의 FA 중 한 명이다. 그는 지난해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서 106⅔이닝을 소화했고 7승 7패 평균자책점 3.46을 기록했다”라고 설명했다.

김광현은 2021시즌을 끝으로 세인트루이스 카더널스와의 2년 계약이 끝났다. 김광현은 빅리그 두 시즌 동안 통산 35경기(선발 28경기)에 등판해 10승 7패 2세이브 145⅔이닝 104탈삼진 평균자책점 2.97을 기록했다.

만약 김광현이 토론토로 간다면 2000년대 후반부터 2010년대 초반 KBO리그를 대표하는 류현진과 한솥밥을 먹게 된다.

[안준철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