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 이사하면서 버려진 강아지들

회사 이사하면서 버려진 강아지들

노트펫 2022-01-15 12:00:13

 

[노트펫] 회사가 이전하면서 버려진 강아지들이 보호소에 들어왔다.

 

경북 칠곡 왜관읍 낙산공단에서 발견 구조한 진돗개 새끼들이 14일 동물보호소에 들어왔다.

 

연베이지색과 흰색의 새끼 강아지들은 몸무게 5Kg에 생후 80일령으로 추정된다. 총 6마리다.

 

공단 내 회사가 이사가며 버려진 진도견 새끼다. 신고자가 임시보호하고 있다. 

 

공고기한은 01월24일까지이고, 칠곡유기동물보호센터(054-973-5710)에서 보호하고 있다. 공고 기한까지 주인 등을 알 수 없는 경우 소유권이 지자체로 이전되며, 이후부터 입양 받을 수 있다.

* 이 기사는 농림축산검역본부 동물보호관리시스템 유기동물 공고를 토대로 작성됐습니다. 해당 유기동물 공고는 동물보호관리시스템 웹사이트에서 더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노트펫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4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