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확진자 7000명에 “가용자원 총동원…안정화에 총력”

​文, 확진자 7000명에 “가용자원 총동원…안정화에 총력”

아주경제 2021-12-08 14:48:34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7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사상 처음 7000명을 넘어선 것과 관련해 “정부는 가용자원을 총동원해 방역 상황 안정화에 총력을 기울여달라”고 지시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오전 참모 회의에서 나온 문 대통령의 지시사항을 전했다.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사상 최초로 7000명을 넘었다. 위중증 환자도 첫 800명대를 기록하는 등 확산세가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매우 엄중해진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 특별방역대책을 철저히 이행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면서 “3차 접종을 포함한 적극적인 접종과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등 국민들이 협조도 중요하다”고 거듭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또 보행 중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에서 노인의 비율이 증가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노인보호구역(실버존)에 무인단속장비의 설치 확대와 교통약자 안전시설의 확충 등 어르신들의 교통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실효성 있는 종합대책을 강구하라”고 말했다.
 
최근 온라인 배달플랫폼 수수료 인상에 대해선 “영세한 입점 업체에게 과도한 부담이 없는지, 인상의 혜택이 배달기사에게도 돌아가는지 배달수수료 현황을 정확히 파악하라”고 지시했다.

Copyright ⓒ 아주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