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확진자 7000명 돌파…증가세 잡기 힘겹다"

김부겸 "확진자 7000명 돌파…증가세 잡기 힘겹다"

더팩트 2021-12-08 08:44:00

김부겸 국무총리는 8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하루 7000명을 돌파해 확진자 증가세를 따라잡기에 힘겨운 상황"이라고 토로했다. /임영무 기자

"내년 초 경구용 치료제 고위험 재택치료자에게도 처방"

[더팩트ㅣ이철영 기자] 김부겸 국무총리는 8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하루 7000명을 돌파해 확진자 증가세를 따라잡기에 힘겨운 상황"이라고 토로했다. 하루 신규 확진자가 7000명을 넘어선 것은 이날이 처음이다.

김 총리는 이날 경기도청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모두발언에서 "매서운 확산세로 의료대응 여력이 빠르게 소진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정부는 의료대응의 지속가능성을 확보하고자 현행 재택치료를 대폭 개선할 것"이라며 "행정지원 인력을 확대 투입하고 관리의료기관도 병원뿐만 아니라 의원급까지 확대하는 등 재택치료 지원체계를 한층 보강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김 총리는 재택치료 및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 도입 관련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내년 초부터 경구용 치료제가 고위험 재택치료자에게도 처방될 예정"이라며 "또 가족 등 공동격리자의 관리 기간은 10일에서 7일로 단축하고 가구원 수에 비례해 생활지원금을 추가로 지급하는 등 재택치료에 따른 불편과 부담을 최대한 해소해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Copyright ⓒ 더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