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청년들 "공허한 말만 뱉는 윤석열 지지 철회… 이재명에게 가겠다"

20대 청년들 "공허한 말만 뱉는 윤석열 지지 철회… 이재명에게 가겠다"

머니S 2021-12-01 18:04:45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를 지지했던 20대 청년들이 윤 후보 지지를 철회하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를 지지하겠다고 선언했다.

20대 청년 모임인 '팀 공정의 목소리'의 안은진 대표는 1일 국회에서 장경태 의원(더불어민주당·서울 동대문구을)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고 "이 자리를 통해 저와 팀원들은 윤 후보 곁을 떠날 것임을 선언한다. 윤 후보 곁에선 저희의 목소리를 낼 기회조차 얻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우리는) 이 후보를 지지할 것임을 선언한다. 저희가 대한민국 젊은이로서 (이 후보에게는) 당당히 목소리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본다"며 "이곳(민주당)에선 미안하다며 우리의 이야기를 들어줄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안 대표는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의 잠적 사태와 관련해 "윤 후보는 눈을 돌리고 귀를 막고 청년들의 아우성을 외면한다"며 "입으로는 공허하고도 실망스러운 말들만을 내놓고 계신다"고 꼬집었다.

이어 "이 대표의 지위를 부정하고 패싱하는 등 스스로 당무를 거부하게 만들었다"며 "국민의힘의 청년 세대에 대한 불통 행위는 가히 최고조에 이르렀다고 할 수 있다"고 비판했다. 윤 후보가 청년인 이 대표를 무시했다는 취지다.

안 대표와 자리를 함께한 장경태 의원은 "20대의 열정과 노력을 하찮게 여기거나 무시해선 안된다"며 "이날 이분들이 느꼈을 실망과 분노, 박탈감과 배신감을 결코 잊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2030세대에게 희망을 주는 정치로 이 후보와 함께하겠다"고 강조했다.

Copyright ⓒ 머니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3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