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확진자 5천명대 초반, 위중증환자 700명대 '역대 최대'

1일 확진자 5천명대 초반, 위중증환자 700명대 '역대 최대'

데일리안 2021-12-01 09:04:00

기존 최다 발표치, 지난 달 24일 0시 기준 4115명

지난 달 1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의 한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 상황실에 센터 내 설치된 폐쇄회로(CC)TV 관제모니터가 띄워져있다. ⓒ사진공동취재단지난 달 1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의 한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 상황실에 센터 내 설치된 폐쇄회로(CC)TV 관제모니터가 띄워져있다. ⓒ사진공동취재단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수가 역대 최대치인 5000명대 초반을 기록했다. 위중증 환자 역시 700명대로 코로나19 유행 시작 후 지금까지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전해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2차장(행정안전부 장관)은 1일 중대본 모두발언에서 "1일 확진자수가 5000명대 초반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며 "어제까지 위중증 환자수는 700명대 수준이며 수도권 지역을 중심으로 병상 가동률이 상승하고 배정 대기도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하루 신규 확진자수가 5000명대인 것은 처음이다. 기존 하루 최다 확진자는 지난 달 24일 0시 기준 발표치인 4115명이었다.


위중증환자수가 700명을 넘은 것도 처음으로, 이전까지 가장 많았던 것은 전날 집계 때의 661명이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