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현 더블더블' 여자농구 우리은행, 삼성생명 잡고 5연승

'박지현 더블더블' 여자농구 우리은행, 삼성생명 잡고 5연승

연합뉴스 2021-11-29 20:55:21

슛 시도하는 박지현 슛 시도하는 박지현

[WKBL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이 5연승을 달리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우리은행은 29일 아산이순신체육관에서 열린 삼성생명 2021-2022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홈 경기에서 용인 삼성생명에 56-47로 이겼다.

리그 5연승을 질주한 우리은행은 한 경기를 덜 치른 인천 신한은행을 누르고 단독 2위(8승 3패)로 올라섰다.

삼성생명은 4위를 유지했으나 5승 6패를 거둬 5할 승률을 지키지 못했다.

전반에는 삼성생명이 30-26으로 앞섰다.

배혜윤이 2쿼터까지 홀로 11점을 넣어 삼성생명의 공격을 이끌었다.

2쿼터 한때 13-24로 끌려간 우리은행은 쿼터 후반 김소니아가 내리 7점을 올리면서 추격했지만, 삼성생명이 4점 차로 리드를 지켜냈다.

기회를 엿보던 우리은행은 3쿼터에서 흐름을 뒤집었다.

삼성생명이 야투 난조에 시달리며 단 5점을 넣는 동안 4배인 20점을 넣어 역전에 성공했다.

우리은행은 김정은이 페인트존 득점에 자유투 1개를 더해 31-30을 만들었고, 차곡차곡 점수를 쌓아 달아났다.

삼성생명은 쿼터 시작 후 7분이 지나도록 무득점에 그치면서 맥없이 주도권을 내줬다.

쿼터 종료 2분 23초를 남긴 시점에야 이주연의 골 밑 득점이 터지면서 공격을 시작했는데, 박지현과 박혜진이 15득점을 합작한 우리은행은 46-35로 틈을 벌렸다.

4쿼터에도 박지현을 중심으로 점수를 올린 우리은행은 여유롭게 승리를 확정했다.

우리은행에서는 박지현이 올 시즌 자신의 최다인 20득점에 10리바운드를 곁들여 더블더블을 작성했고, 박혜진이 15득점 9리바운드를 보탰다.

삼성생명은 배혜윤이 18득점(7리바운드)으로 홀로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했다.

boin@yna.co.kr

Copyright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