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도윤 "이 정도 악인은 처음...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 #지옥 [화보]

김도윤 "이 정도 악인은 처음...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 #지옥 [화보]

엑스포츠뉴스 2021-11-29 18:02:44


(엑스포츠뉴스 김수정 인턴기자) 김도윤이 '지옥'에서 자신이 분한 인물인 이동욱에 대해 말했다.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에서 화살촉의 리더 이동욱을 연기하며 대중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배우 김도윤이 '마리끌레르'를 통해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김도윤은 따뜻한 브라운 컬러의 수트와 시크한 블랙 트라우저 셋업을 완벽히 소화하며 겨울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모습이다.

인터뷰에서 그는 드라마 '지옥'과 맡은 캐릭터의 첫인상에 대해 "간결하게 표현하면 미친 작품이다. 내가 맡은 인물은 그중에서도 가장 미친 캐릭터다. 비현실적인데 너무나 현실적으로 느껴져 감탄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렇게 일말의 양심의 가책도 못 느끼는 악인은 처음이었다.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 나를 내려놓고 임했다는 점에서 확실히 도전이었다"라며 광기어린 화살촉의 리더 이동욱을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그는 "연기할 때 최대한 잔꾀를 부리지 않으려 한다. 무작정 부딪히고, 그러다 막히면 다시 용기를 내본다. 앞으로도 잔머리 쓰지 않고 무식하게 연기하고 싶다"라며 배우로서 지키고 싶은 태도와 마음가짐을 전했다.

사진=마리끌레르


김수정 기자 soojk305@xportsnews.com

Copyright ⓒ 엑스포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