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배구 팬들, '데이트폭력' 정지석 복귀 반대 트럭시위

프로배구 팬들, '데이트폭력' 정지석 복귀 반대 트럭시위

스포츠서울 2021-11-29 14:21:01

0000776917_001_20211129135301509
서울 강서구 대한항공 본사 앞에서 프로배구 정지석의 복귀를 반대하는 트럭시위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DC인사이드 대한항공 점보스 마이너 갤러리
[스포츠서울|조현정기자]사생활로 물의를 빚은 정지석(26·대한항공)의 복귀를 반대하는 프로배구 팬들이 트럭 시위를 했다.

전 여자 친구 폭행 혐의 등으로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정지석의 복귀를 반대하는 팬들은 성금을 모아 29일 서울시 강서구의 대한항공 본사 앞에서 트럭 시위를 벌였다.

트럭에는 ‘통합우승으로 이뤄낸 대한항공 점보스의 화려한 비상, 데이트 폭행으로 이뤄낸 대한항공 점보스의 아찔한 추락’, ‘데폭남의 착륙지는 대한항공이 아니다. 성적으로 보답하는 시내는 끝났다!’ 등의 문구가 내걸렸다.

지난 시즌 정규리그와 챔피언결정전 최우수선수상(MVP)을 동시에 석권한 프로배구계 간판스타인 정지석은 지난 9월 전 여자친구의 고소로 데이트 폭력 및 재물손괴 혐의에 대해 조사받았다

이후 고소인이 합의서와 고소 취하서를 제출하자 검찰은 지난 17일 정지석의 폭행 혐의에 기소유예 처분을 결정했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정지석에게 제재금 500만원을 부과했고, 대한항공은 ‘2라운드 잔여 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내렸다.

문서상으로 정지석은 빠르면 오는 12월 4일 우리카드와의 3라운드 첫 경기에서 복귀전을 치를 수 있다. 대한항공은 아직 정지석의 시즌 첫 출장 시점을 확정하지 않은 상태다.

프로배구 팬들이 자발적 트럭 시위를 연 게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IBK 기업은행 측이 서남원 전 감독과 구단 단장을 해임하고 김사니 코치를 감독 대행에 임명하자 팬들은 IBK기업은행 본사와 홈경기가 열리는 경기장 앞에서 트럭 시위를 열어 구단의 대처를 비판한 바 있다.

hjcho@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