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영 "김윤지 덕분에 데뷔...꿈도 못 꿨다" (동상이몽2)

강지영 "김윤지 덕분에 데뷔...꿈도 못 꿨다" (동상이몽2)

엑스포츠뉴스 2021-11-29 14:15:42


(엑스포츠뉴스 김수정 인턴기자) '너는 내 운명' 강지영이 김윤지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29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에서는 김윤지♥최우성 부부가 배우 강지영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김윤지♥최우성 부부는 김윤지의 사촌 동생 강지영을 집으로 초대했다. 강지영은 등장부터 김윤지와 친자매 케미를 드러내는가 하면, 김윤지의 취향을 저격한 선물을 가져오는 등 돈독한 우애를 자랑했다. 

또한 강지영은 “언니 덕분에 데뷔할 수 있었다”라며 깜짝 고백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언니 아니었으면 꿈도 못 꿨을 거다"라며 김윤지를 향한 고마움을 드러내 궁금증을 자아냈다. 강지영의 데뷔 비하인드는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이어 강지영은 일본에서 배우로 활동하던 시절을 떠올렸다. ‘1인 7역’을 맡았다는 강지영은 촬영 중 폭풍 오열을 하며 김윤지에게 연락했던 일화를 밝혔고 김윤지 역시 “기억난다”라면서 당시 심정을 고백했다.


지켜보던 MC들도 “친자매도 저러기 어려운데”, “대단하다”라며 두 사람의 사연에 깊게 몰입했다고 전해진다.

한편, 데뷔 13년 차 김윤지와 14년 차 강지영의 댄스 배틀이 발발했다. 김윤지가 동생 강지영에게 야심차게 댄스 배틀을 제안한 것이다. 강지영은 부끄러움도 잠시, 음악이 시작되자 녹슬지 않은 춤 실력을 뽐냈다. 

두 사람은 웨이브부터 파워풀한 동작까지 선보이는 등 몸을 아끼지 않는 대결을 펼쳤고, 이에 지켜보던 최우성도 흥이 폭발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스튜디오 MC들 역시 “진짜 잘한다”, “’스우파’인데?”라며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친자매보다 더 친자매 같은 김윤지와 강지영의 케미스트리는 29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김수정 기자 soojk305@xportsnews.com

Copyright ⓒ 엑스포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