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보] 신규확진 4천68명, 사흘만에 다시 4천명대…사망자 52명 최다

[2보] 신규확진 4천68명, 사흘만에 다시 4천명대…사망자 52명 최다

연합뉴스 2021-11-27 09:32:42

국내 코로나19 이후 두 번째로 많은 확진자…위중증 634명 닷새째 최다

코로나19 선별검사소 코로나19 선별검사소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단계적 일상회복' 이후 코로나19 확산세가 계속 이어지면서 27일에는 또다시 4천명이 넘는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신규 사망자는 50명이 넘어 하루 사망자로는 역대 최다였고, 위중증 환자도 600명대로 집계되며 닷새 연속 최다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4천68명 늘어 누적 확진자 수가 43만6천968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3천901명)보다는 167명 늘었고, 지난주 금요일 확진자(발표일 기준 토요일인 20일) 3천205명과 비교하면 863명이나 많다.

신규 확진 4천68명은 국내 코로나19 사태 이후 두 번째로 큰 규모이자, 첫 4천명대 확진자를 기록한 지난 24일(4천115명) 이후 3일 만의 4천명대 기록이기도 하다.

특히 서울 지역에서 처음으로 1천800명대 확진자가 나오면서 수도권 중심의 확산세가 점점 커지고 있다.

코로나19로 사망한 환자는 52명이다. 하루 사망자 수로는 코로나19 유행 이후 최다치로, 종전 최다였던 전날의 39명보다도 13명이나 많다.

누적 사망자 수는 3천492명이며 국내 누적 치명률은 0.80%다.

위중증 환자는 634명으로 집계되며 사흘 연속 600명대를 기록했다.

위중증 환자는 지난 23일 549명 최다를 기록한 이후 24일 586명, 25일 612명, 26일 617명, 이날 634명으로 증가하며 닷새 연속 최다로 집계됐다.

withwit@yna.co.kr

Copyright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