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물금역 KTX 정차해야, 수요 충분"…서울서 홍보 나서

양산시 "물금역 KTX 정차해야, 수요 충분"…서울서 홍보 나서

연합뉴스 2021-11-26 15:36:48

양산시청 양산시청

[양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양산=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경남 양산시는 물금역 KTX 정차 필요성을 알리는 대외 홍보활동에 나섰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지난 25일 서울에서 열린 2021 대한민국 도시포럼에 참가해 시 홍보부스를 운영했다.

이 자리에서 시는 도시 발전 기여와 시민 편익 증진 등을 이유로 물금역에 KTX가 지나야 한다고 주장했다.

시는 물금역 주변에 16만 시민이 거주하는데다 전국에서 양산부산대병원으로 찾아오는 외래환자가 연간 74만5천명선이라며 KTX 이용 수요가 충분하다고 설명했다.

시 관계자는 "KTX가 정차하지 않아 시민들이 상당한 불편과 혼란을 겪고 있다"며 "앞으로도 물금역 KTX 정차 필요성에 대해 적극 알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ksk@yna.co.kr

Copyright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