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 뜯어고쳤나"… 공효진, 성형 의혹에 '당황'

"얼굴 뜯어고쳤나"… 공효진, 성형 의혹에 '당황'

머니S 2021-11-26 10:58:52

배우 공효진이 인지도 굴욕을 당해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25일 방송된 KBS2 예능 ‘오늘부터 무해하게’에서는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의 죽도 생활이 그려졌다.

이날 공효진은 마을 부녀회장님을 만났다. 부녀회장님은 공효진에게 어디서 왔냐고 물었고, 제작진은 “동백이다”라며 공효진의 대표작 ‘동백꽃 필 무렵’을 언급했다.

이에 부녀회장님은 “아닌 거 같아. 하나도 안 닮았다”고 했다. 공효진은 급기야 “용식 씨”라며 드라마 속 대사를 읊었다. 하지만 부녀회장님은 “얼굴 뜯어고쳤나. 하나도 안 닮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공효진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부녀회장님이 ‘동백꽃 필 무렵’을 재미있게 보셨다고 했는데 내가 동백이라는 걸 안 믿으셨다. 나이를 먹었다. 지금도 못 믿으시는 것 같다”며 한탄했다.

부녀회장님은 공효진이 돌아갈 때가 돼서야 “이렇게 보니 동백이 같다. 동백이 닮은 거 같다”고 했다. 그러자 공효진은 “저 동백이 맞다. 2년 새 늙어서 달라진 것 같다”고 털어놔 폭소케 했다.

Copyright ⓒ 머니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1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