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2' 이덕연X유소민, 동거하우스 첫날부터 '동상이몽' 대화 어쩌나...

'돌싱글즈2' 이덕연X유소민, 동거하우스 첫날부터 '동상이몽' 대화 어쩌나...

일간스포츠 2021-11-26 10:35:47


“남산에 로망 있어” vs “자물쇠는 환경오염의 주범”
 
MBN ‘돌싱글즈2’ 이덕연X유소민 커플이 동거 첫날부터 ‘동상이몽’ 대화로 위기에 봉착한다. 28일(일) 밤 9시 20분 7회를 방송하는 MBN ‘돌싱글즈2’에서는 이덕연X유소민 커플의 본격 동거 현장이 최초로 공개돼 관심을 모은다.
 
이날 커플 성사 후 약 한 달 만에 재회한 두 사람은 남산이 바라보이는 낭만적인 동거 하우스에서 둘 만의 저녁 식사를 시작한다. 집 앞 작은 마당에서 로맨틱한 식사를 하던 중 소민은 “남산에 대한 로망이 있다. (연인과) 자물쇠를 걸어 보고 싶다”며 지긋이 덕연을 바라본다. 그런데 덕연은 “자물쇠는 환경오염의 주범”이라며 시크하게 답해 소민을 민망케 한다. 대화를 뚝 끊어버린 덕연의 모습에 스튜디오 MC 이지혜는 “덕연아, 제발 눈치 좀 챙겨!”라며 목소리를 높인다.
 
아찔한 첫날밤 뒤, 덕연은 귀여운 일곱 살 아들을 동거 하우스로 초대한다. 28세 싱글대디인 덕연의 아들 태성 군은 낯선 이모(?) 소민을 보자마자 부끄러운지 바로 아빠 뒤로 숨는다. 과연 이들 3인의 동거가 어떤 결과를 가져오게 될지 관심이 쏠린다.
 
제작진은 “연하남 이덕연이 무심한 듯 유소민을 챙겨주는 모습으로 뜻밖의 ‘심쿵’을 선사한다. 유소민과 아들 태성 군의 만남을 지켜보던 MC 이혜영이 지금의 딸과 첫인사를 나누던 기억을 소환, 현실감 가득한 에피소드가 펼쳐진다. 온탕 냉탕을 오가는 ‘덕소 커플’의 동거 라이프를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돌싱글즈2’는 돌싱남녀의 최종 선택이 진행된 지난 6회 방송에서 평균 4.9%, 분당 최고 시청률 5.3%(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구 2부 기준)로 전 시즌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해 4주 연속 종편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공고히 했다. 또한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이 제공하는 11월 3주 차 비드라마 부문에서 TV화제성 4위, TV검색반응 1위에 올랐다.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성원에 힘입어 시즌3 제작을 확정지은 ‘돌싱글즈’는 현재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출연자를 모집 중에 있다. ‘돌싱글즈2’ 7회는 28일(일) 밤 9시 20분 방송된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사진 제공=MBN ‘돌싱글즈2’
 

Copyright ⓒ 일간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