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세 단돈 천원" 이케아, 도쿄서 3평짜리 집 내놔

"월세 단돈 천원" 이케아, 도쿄서 3평짜리 집 내놔

연합뉴스 2021-11-26 10:23:15

'99엔 임대주택' 평면도 '99엔 임대주택' 평면도

[연합뉴스 자료사진. 일본 이케아 홈페이지 발췌.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강진욱 기자 = 스웨덴 가구 업체 이케아가 일본 도쿄 도심에 월세 99엔(약 1천원)짜리 초소형 임대주택을 내놨다고 CNN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10㎡(3평) 크기의 이 주택은 도쿄 신주쿠에 있으며 내달 3일까지 세입자를 모집한다.

스무 살이 넘어야 입주할 수 있고, 임대 계약 기간은 2023년 1월 15일까지다.

수도와 가스, 전기료는 세입자 부담이다.

10㎡는 작은 공간이지만, 이케아는 이 공간을 최대한 활용했다고 밝혔다.

이케아는 웹사이트를 통해 "공간의 수직 활용이 핵심"이라며 "공간을 3차원으로 나누니 제한된 공간에 새로운 가능성이 생겨났다"고 밝혔다.

도쿄는 세계에서 인구밀도가 가장 높은 곳 중의 하나로 최근에는 초소형 아파트가 대세다.

도쿄도(東京都) 정부에 따르면 도쿄 인구는 1천400만 명 남짓이다.

이케아는 '블라하지'라는 이름의 청상어 인형이 초소형 주택 전문 부동산 업자로 나오는 유튜브 시리즈를 만들어 홍보에 나섰다.

이케아가 부동산 사업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이 회사는 모국인 스웨덴의 건설업체 스칸스카와 손잡고 보클로크라는 벤처회사를 설립해 스웨덴과 핀란드, 노르웨이 등지에서 저렴한 가격의 조립식 주택을 선보였다.

2019년 보클로크는 치매 환자들이 계속 자신의 집에서 지낼 수 있는 형태의 주택을 선보였다.

kjw@yna.co.kr

Copyright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1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