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박효주 아픔 알아줄까 (ft.워맨스 가동) (지헤중)

송혜교, 박효주 아픔 알아줄까 (ft.워맨스 가동) (지헤중)

스포츠동아 2021-11-26 09:48:00

송혜교는 친구 박효주의 마음을 알아줄까.

SBS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극본 제인 연출 이길복 크리에이터 글Line&강은경)에는 고등학생 때부터 20년간 우정을 이어오고 있는 친구 셋이 있다. 하영은(송혜교 분), 황치숙(최희서 분), 전미숙(박효주 분)이다. 이들 세 친구는 현재 각기 다른 삶을 살고 있지만 오랜 시간을 공유한 만큼 서로에 대해 누구보다 가장 잘 알고 있는 사이다.

특히 하영은과 전미숙은 가장 힘들 때 서로에게 속마음을 털어놓는다. ‘지헤중’ 4회에서 하영은은 윤재국(장기용 분)이 10년 전 연기처럼 사라진 자신의 연인 윤수완(신동욱 분)의 동생이라는 것을, 윤수완이 이미 죽었다는 것을 알게 됐다. 멈추기엔 이미 윤재국을 향한 마음이 너무 커져버린 상황. 괜찮은 척 버티던 하영은은 전미숙 앞에서 이 모든 사실을 털어놓고 눈물을 흘렸다.

하영은이 그랬던 것처럼 전미숙 역시 하영은에게 털어놓고 싶은 아픔이 생겼다. 임신인 줄 알고 찾은 병원에서 임신은 아니며 다른 병일 수도 있다는 진단을 받은 것. 마음 씀씀이가 깊은 전미숙은 이미 힘든 상황에 있는 하영은 생각에 아직 자신의 속마음을 털어놓지 않은 상황이다.

제작진은 26일 하영은과 전미숙의 만남을 공개했다. 사진 속 하영은과 전미숙은 백화점 아동복 매장으로 보이는 곳에 함께 있다. 두 사람은 귀여운 아동복들을 둘러보는 모습. 특히 전미숙 손에는 아동복이 여러 벌 들려 있어 눈길을 끈다. 작은 것 하나도 아끼면서 살아가는 알뜰한 주부 전미숙에게는 큰 소비이기 때문이다.

마지막 사진에서는 하영은이 평소와 다른 전미숙을 의아한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어 궁금증을 자아낸다. 과연 전미숙은 하영은에게 속마음을 털어놓을 수 있을까. 전미숙은 정말로 아픈 것일까. 나아가 멜로드라마이지만 남녀 주인공의 사랑만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여자들의 진솔한 우정도 담아내는 ‘지헤중’의 특별함이 인상적이다.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5회는 26일 밤 10시 방송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Copyright ⓒ 스포츠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