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부임 후 4경기 만에 패배… 콘테 감독 "시간 필요해"

토트넘 부임 후 4경기 만에 패배… 콘테 감독 "시간 필요해"

일간스포츠 2021-11-26 08:35:45

안토니오 콘테 토트넘 감독. 로이터=연합뉴스

안토니오 콘테 토트넘 감독. 로이터=연합뉴스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토트넘 부임 이후 4경기 만에 패배를 당했다. 콘테 감독은 경기 뒤 팀의 현실을 냉정하게 평가했다.
 
토트넘은 26일(한국시간) 슬로베니아 마리보르의 스타디온 류드스키 브르트에서 열린 2021~22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조별리그 G조 5차전 원정 경기에서 NS 무라(슬로베니아)에 1-2로 졌다. 토트넘은 2승1무2패(승점 7)를 기록, 조 2위에 머물렀다. 조 1위 확보에 실패한 토트넘은 16강 직행이 무산됐고,2위로 플레이오프 진출을 노리게 됐다.
 
누누 산투 감독이 경질된 뒤, 이 달 초 토트넘에 부임한 콘테 감독은 토트넘에서 처음으로 패했다. 손흥민을 포함한 주전 선수 일부를 교체로 내보내는 등 체력안배를 하긴 했지만 조 최하위 무라였기 때문에 뼈아픈 패배다. A매치 휴식기에도 남은 선수들과 연습을 하며 의욕을 보였던 콘테 감독도 다소 실망하는 눈치였다.
 
콘테 감독은 "토트넘은 매우 젊은 팀인 동시에 보완하고 향상할 부분이 많다. 3주 반 정도 팀을 이끈 뒤 상황을 이해하기 시작했는데, 간단하지 않다. 현시점 토트넘의 수준은 그렇게 높지 않다"고 자평했다. 이어 "토트넘은 잉글랜드 정상급 팀들과 차이가 있다. 그런 팀들은 같은 감독이 여러 해 동안 이끌면서 매년 발전해오며 팀을 보강했다"고 말했다.
 
이어 "나와 내 커리어에 중요할 '엄청난 도전'에 직면했음을 깨달았다. 스쿼드의 질을 끌어 올리려는 노력이 필요하다. 지금의 상황이 두렵거나 걱정되지는 않는다. 다만 시간과 인내심이 필요하다"고 했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Copyright ⓒ 일간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유튜브로 이동하여 공유해 주세요.
유튜브 활용 방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