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격 부진 LG 이호준, 모창민 코치 영입 발표

타격 부진 LG 이호준, 모창민 코치 영입 발표

일간스포츠 2021-11-25 18:05:49

LG 트윈스가 25일 이호준(45), 모창민(36) 영입을 발표했다.  
 
이호준 코치는 1994년 해태 타이거즈에 입단하여 SK를 거쳐 NC에서 선수 생활을 했다. 은퇴 후 2019년부터 NC에서 1군 타격 코치로 지도자 생활을 시작했다. 모창민 코치는 2008년 SK 와이번스에 선수로 입단해 2013년부터 2021년까지 NC에서 선수 생활을 했다.  
 
LG는 올 시즌 팀 타선이 전반적으로 부진했다. 홍창기를 제외하면 대부분 예년보다 성적이 떨어졌다. 팀 방어울은 0.357로 1위였지만 팀 타율은 0.250으로 8위였다. 결국 27년 만의 우승 목표 달성에 실패했다.  
 
결국 시즌 중에 이병규 타격 코치를 퓨처스에 내려보내고, 황병일 2군 감독에게 1군 수석코치와 타격코치를 겸업하는 극약처방까지 내렸지만 효과는 없었다.  
 
LG는 외부에서 이호준, 모창민 코치 영입을 통해 타격 강화를 꾀할 예정이다. 코칭스태프 보직은 추후 결정될 예정이다.  
 
이형석 기자 

Copyright ⓒ 일간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