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 만에 빅리그 복귀한 스트로먼, 5개 팀에서 영입 경쟁

2년 만에 빅리그 복귀한 스트로먼, 5개 팀에서 영입 경쟁

일간스포츠 2021-11-25 17:05:48

 
오른손 선발 투수 마커스 스트로먼(30)의 인기가 뜨겁다.
 
MLB 네트워크의 존 모로시는 25일(한국시간) 자신의 SNS(소셜미디어)에 '소식통에 따르면 보스턴 레드삭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시카고 컵스, 뉴욕 메츠, LA 에인절스가 FA(자유계약선수) 스트로먼에 관심이 있다'고 전했다. 스트로먼은 시즌 뒤 FA 자격을 취득했다.
 
화려한 복귀였다. 스트로먼은 지난 시즌을 뛰지 않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우려해 불참했다. 2년 만에 복귀한 올해 10승 13패 평균자책점 3.02로 활약했다. 선발 로테이션의 한 축을 담당할 수 있는 선수다.
 
2014년 빅리그에 데뷔한 스트로먼의 통산(7년) 성적은 61승 60패 평균자책점 3.63이다.  
 

Copyright ⓒ 일간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