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성 주가 4%↑…윤석열 "나를 정권교체·정치혁신 도구로 써달라"

덕성 주가 4%↑…윤석열 "나를 정권교체·정치혁신 도구로 써달라"

아주경제 2021-10-28 13:59:54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덕성 주가가 상승 중이다.

2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덕성은 이날 오후 1시 58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800원 (4.66%) 오른 1만7950원에 거래 중이다.

덕성은 이봉근 대표이사와 김원일 사외이사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서울대학교 법대 동문이라는 점이 부각돼 주가가 상승 중인 것으로 풀이된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8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윤석열로 이기는 것이 문재인 정권에 가장 뼈아픈 패배를 안겨주는 것"이라며 '대국민 선언문' 낭독을 통해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정치참여 선언을 한 지 넉 달이 됐다. 미지의 길을 가다 보니 여러 차례 넘어지기도 했다"면서 "정치 신인인 제가 다시 일어나 전진하도록 손잡아주신 국민 여러분께 머리 숙여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윤 전 총장은 "이 시대 최고의 개혁은 정권교체, 최고의 애국도 정권교체"라며 "국민의힘에 입당한 것도 오로지 정권교체를 위함"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현 정권이 훼손한 자유민주주의와 법치, 공정의 가치를 다시 세우기 위한 첫걸음은 무도·무능·무치(無道·無能·無恥) 3무 정권의 집권 연장을 막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비상식과 불공정, 불의와 위선의 상징인 '문재명' 세력과 선명히 투쟁하겠다"며 "대장동 국민약탈 사건의 특검 도입과 모든 형태의 정치공작을 분쇄하기 위해 결연히 맞서 싸우겠다"고 밝혔다. 또 국민의힘 혁신,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부동산 정책 등 경제 및 외교안보 정책도 전면 수정하겠다고 덧붙였다.

Copyright ⓒ 아주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