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캠프행' 하태경 "압도적 정권교체 위해… 유승민 서운할 것"

'윤석열 캠프행' 하태경 "압도적 정권교체 위해… 유승민 서운할 것"

머니S 2021-10-28 09:41:31

윤석열 캠프의 선거대책위원회 공동위원장으로 합류한 하태경 의원(국민의힘‧부산 해운대구갑)이 유승민 캠프로 가지 않은 것에 대해 “압도적 정권교체가 가능할 것인가 걱정이 있었다”고 밝혔다.

‘유승민계’로 분류됐던 하 의원은 28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나와 “인간적으로 가까운 분들이 유승민 캠프에 많은 것은 사실이다”며 “서운함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미안한 마음도 있다”면서도 “어쨌든 공적인, 국가적인 중차대한 문제가 있기 때문에 냉정해지려고 노력했다”고 강조했다.

‘앙숙’으로 알려진 홍준표 의원(국민의힘‧대구 수성구을)이 자신에게 러브콜을 보냈던 것에 대해서는 “새로운 정치 특히 포용과 통합의 정치 이런 게 굉장히 중요한데 (그런 면에) 약하지 않나 했다”며 “개인적 감정은 없다”고 언급했다.

하 의원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뉴페이스”라며 “그래서 구시대적 정치에 덜 물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토론 과정에서 피드백을 하고 만나도 보고 하면 새로운 것에 대한 소화 능력이 꽤 좋다”며 “주변과 관계를 포용해내는 능력도 상당히 좋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하 의원은 지난 27일 윤석열 캠프행을 공식화했다. 하 의원은 “정권교체와 정치혁신 두가지 과제를 잘 해낼 후보는 윤 전 총장뿐”이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Copyright ⓒ 머니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