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클래스', 김지수 남편 김영재 경찰서行

'하이클래스', 김지수 남편 김영재 경찰서行

일간스포츠 2021-10-25 21:35:47

 
'하이클래스'

'하이클래스'

 
 
tvN ‘하이클래스’ 김지수의 남편 김영재의 경찰서행이 포착됐다.
 
tvN 월화극 ‘하이클래스’ 측은 25일 14화 방송을 앞두고 경찰서를 찾은 김지수(남지선)의 남편 김영재(이정우)의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김지수는 남편 김영재가 죽인 국제학교 교사 이가은(레이첼 조)의 시신을 확인했지만, 경찰에 신고하지 않은 채 야산에 유기해 충격을 선사했다. 하지만 이때 김지수의 모습을 찍고 있는 누군가의 모습에 이어, 이가은의 환영을 보는 등 죄책감에 시달리는 김영재의 모습이 담겨 이후 전개를 궁금케 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김영재는 홀로 경찰서로 향해 눈길을 끈다. 며칠 잠을 설친 듯 퀭한 눈으로 경찰서에 들어선 김영재의 표정에서 죄책감으로부터 벗어나고 싶은 절박감이 느껴진다. 한편 김지수는 김영재의 경찰서행 연락을 받은 듯 주먹을 꽉 쥔 채 초조하고 혼란스러운 감정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에 가정을 지키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았던 김지수의 공든 탑이 무너지게 될지, 오늘(25일) 밤 전개에 관심이 고조된다.
 
‘하이클래스’는 파라다이스 같은 섬에 위치한 초호화 국제학교에서 죽은 남편의 여자와 얽히며 벌어지는 치정 미스터리. 오늘(25일) 오후 10시 30분에 14화가 방송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Copyright ⓒ 일간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