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아들' 그리 "친구의 친구, 백신 맞고 사망" 발언→통편집?

'김구라 아들' 그리 "친구의 친구, 백신 맞고 사망" 발언→통편집?

머니S 2021-10-25 13:23:17


'김구라 아들' 그리가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뒤 사망한 지인을 언급했다가 이슈가 되자 해당 장면을 편집했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서 김구라는 "2차 백신 맞은 지 이틀째다. 후유증이 있다고 해서 걱정을 많이 했는데 전혀 없다"며 "오히려 1차 때보다 나은 것 같다"고 밝혔다.

김그는"요즘 젊은 층에서 백신 접종 후 사고가 발생하는 일이 많이 보도 되더라"고 말했고 이에 대해 그리는 "사실 제 친구의 친구도 그런 사고를 당했다"고 했다.

이에 놀란 김구라가 "어떻게 됐냐"고 묻자 그리는 "화이자 맞고 5일차에 죽었다. 멀쩡했는데"라고 말했다. 그리는 "백신 맞고 아무런 증상이 없다가 심장을 쿡쿡 찌르는 느낌(심근염 증상)이 나거나 조금이라도 이상하면 바로 병원에 가야한다"고 강조했다.

김구라는 "그리가 백신 1차 접종 전부터 두렵다고 해서 내가 설득했다"며 "이후 2차 접종 전에도 두려워하길래 또 설득시켜서 맞았다. 사회적으로 맞는 게 모두를 위해서 나은 거니까"라고 백신 접종을 당부했다.

이후 해당 영상은 화제가 됐고, 김구라와 그리 부자가 나눈 발언은 편집됐다.

Copyright ⓒ 머니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