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이낙연, 경선 2주 만인 24일 손 맞잡는다…민주당 원팀 가속도

이재명·이낙연, 경선 2주 만인 24일 손 맞잡는다…민주당 원팀 가속도

뉴스핌 2021-10-23 11:19:40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대선 원팀 가동을 위해 경선 중 가장 치열한 대결을 펼쳤던 이낙연 전 대표와 24일 손을 맞잡는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안국동의 한 찻집에서 만나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정권 재창출을 위한 협력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이재명 후보와 이 전 대표는 지난 10일 최종 경선 이후 2주 만에 만나게 된다. 이 후보와 이 전 대표는 경선 과정에서 대장동 문제 등을 둘러싸고 격렬한 갈등을 벌였다.

[수원=뉴스핌] 이형석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이낙연 전 대표. leehs@newspim.com

이후에도 문제가 된 중도 사퇴 후보의 무효표 처리 여부를 놓고 잡음이 나면서 이 후보는 후보 선출 이후 오히려 지지율이 떨어지는 역 컨벤션 효과를 만났다. 이낙연 전 대표 측 지지층의 이탈이 가시화되면서 이 후보는 원팀 구성이 화두가 됐다.

이 후보와 이 전 대표는 이날 차담에서 이른바 '용광로 선대위' 구성을 놓고 의견을 나눌 것으로 보인다. 핵심은 이 전 대표가 관례대로 공동 선대위원장 직을 수락할지 여부다. 이 전 대표가 선대위에 참여하지 않으면 이 전 대표 지지층의 이탈은 더욱 가속을 받을 수도 있다.

이 후보 측에서 설훈 의원, 윤영찬 의원 등 경선 과정에서 이 후보를 강하게 비판한 인사들의 선대위 발탁을 검토한 만큼 이같은 내용의 논의도 이뤄질 전망이다.

이 후보는 이날 이 전 대표와의 만남을 통해 원팀 구성에 나선 이후 25일에는 경기도 지사 직 사퇴 및 대선 예비후보 등록, 문재인 대통령 면담, 통합 선대위 구성 등 이후 민주당 대선 후보로서의 행보에 나설 계획이다. 

dedanhi@newspim.com

Copyright ⓒ 뉴스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