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공명 챙기며 누나美 발산 (바퀴달린집3)
이하늬, 공명 챙기며 누나美 발산 (바퀴달린집3)

배우 이하늬가 공명과 오누이 케미스트리를 발산했다.

14일 첫 방송된 tvN ‘바퀴달린집3’에서는 새 막내 공명과 함께 영동 월류봉에서 하루를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는 공명과 영화 ‘극한직업’으로 인연을 맺은 이하늬가 시즌3 첫 게스트로 함께했다. 두 사람은 같은 소속사에서 한솥밥도 먹는 사이.

털털한 매력으로 성동일과 김희원을 사로잡은 이하늬는 “공명이 합류해서 너무 좋다”며 환하게 웃었다. 그는 “내가 정말 좋아하는 프로그램이라 오래 가면 좋겠다 했는데 공명이 막둥이로 간다고 해서 더 좋더라”고 말했다. 그는 “공명이 캠핑도 좋아하고 다이빙도 같이 했다”며 “선수 출신인 거 아시냐. 태권도도 하고 축구도 했다”고 자랑을 늘어놨다. 이하늬의 든든한 지원에 공명도 긴장이 조금 풀린 듯 미소지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Copyright ⓒ 스포츠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이 콘텐츠를 공유하세요.

콘텐츠 공유하고 수익 받는 방법이 궁금하다면👋>